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5-25 오후 4:52:00

市, 65세 이상 노인 이동 결핵검진
11일 어르신복지센터, 25일 노인종합복지관...

기사입력 2019-03-07 오전 9:53:54





경산시는 9회 결핵예방의 날(3.24)’을 맞아 관내 노인복지시설을 순회 방문, 결핵검진을 실시한다.

 

시는 11일 하양읍 경산시어르신복지센터를 시작으로 25일 백천동 노인종합복지관, 29일 경산시재가노인지원센터를 찾아 65세 이상 노인을 대상으로 결핵 조기 발견을 위한 흉부 X-선 이동검진을 하고 결핵조기검진 홍보활동을 전개한다.

 

결핵은 결핵균에 의해 발생하는 호흡기 감염병으로 전염성 결핵환자의 기침, 재채기 또는 대화 등으로 배출된 결핵균이 공기를 통해 다른 사람의 폐로 들어가게 되면서 감염되는 질병이다. 주요 증상으로는 기침, 발열, 수면 중 식은땀, 체중 감소 등이 있다.

 

흉부 X-선 검사와 객담 검사 등으로 결핵을 진단하며 치료 후 약 2주가 경과하면 전염성이 대부분 소실되고 6개월 이상 꾸준히 치료하면 완치가 가능한 질병이다.

 

안경숙 보건소장은 결핵 신규 환자 5명 중 2명은 65세 이상으로, 65세 이상 어르신은 매년 1회 흉부 X-선 검진을 받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