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8-14 오후 2:04:00

김일곤 서기관, 제28대 청도군 부군수 취임
“제가 해야 할 가장 큰 역할은 청도발전의 심부름꾼, 예산 확실히 따오겠다.”

기사입력 2020-01-02 오후 3:52:19



김일곤 서기관(57, 전 경북도 대변인)이 제28대 청도군 부군수에 취임했다.
 

김 부군수는 2일 개최된 취임식 취임사를 통해 물 맑고, 산 맑고, 인심 맑은 삼청의 고장청도는 정신문화만 놓고 본다면 전국에서 가장 으뜸가는 지방이라며 밝은 미래, 역동적인 민생청도’ ‘머무르고 싶은 청도를 만드는데 보탬이 되도록 열심히 일하겠다고 다짐했다.

 

특히, “한 사람이 열 걸음을 가는 것 보다 열 사람이 한 걸음을 가는 것이 진정한 발전이라는 소신을 가지고 있다.”며 소통과 화합으로 조직 내부의 결속을 다져 도내 청렴도 1등급 달성 관광객이 북적대고 내수경제가 살아나는 청도 건설 새마을운동 발상지 위상 확립에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임용장 수여 후 이승율 청도군수와 김일곤 부군수

 



무엇보다 경북도 예산담당관 출신답게 시켜만 주신다면 중앙부처든지, 경상북도든지, 어디라도 마다하지 않고 찾아가서 예산을 따오겠다.” 청도발전의 심부름꾼을 자임했다.

 

김 부군수는 구미시 출신으로 영남대 자치행정학과(석사)를 졸업했고, 경북도 예산담당관과 대변인을 역임했다.







 

 

 

 

 

최상룡 (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