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1-13 오전 9:52:00

대구가톨릭대, 은행나무길 황금물결 ‘장관’
가을바람에 은행잎 날리면 황홀한 장면 연출

기사입력 2019-11-07 오전 8:43:01





하양읍 소재 대구가톨릭대 효성캠퍼스가 황금 옷으로 갈아입은 은행나무로 장관을 이루고 있다.

 

500m가 넘는 캠퍼스 도로 양쪽으로 빼곡히 들어선 은행나무가 캠퍼스를 온통 황금빛으로 물들이며 한 폭의 그림을 연출한다. 은행잎이 떨어지는 시기에는 캠퍼스 전체에 노란색 은행잎이 날리며 황홀한 장면이 펼쳐진다.

 

대구가톨릭대 효성캠퍼스는 봄에는 벚꽃, 가을에는 은행나무 군락이 아름다운 경치를 연출해 매년 지역민의 사랑을 받는 명소가 되고 있다.






 

경산인터넷뉴스(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