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0-18 오후 5:11:00

‘격동의 세월, 기구한 女생’
[포토뉴스] 경산시립극단의 ‘그 여자의 소설’

기사입력 2021-09-03 오전 9:26:59

▲ 경산시립극단은 2일 저녁 시민회관 강당에서 제7회 정기공연 <그 여자의 소설>의 첫 무대를 성황리에 마쳤다.




경산시립극단의 제7회 정기공연 그 여자의 소설첫 무대가 2일 저녁 730분 시민회관 대강당에서 시민 300여명이 관람한 가운데 열렸다.

 

연극 그 여자의 소설은 엄인희 작가의 작은할머니를 원작으로 하는 희곡이다.

 

경산시립극단 예술감독이자 원로배우인 이원종과 대구경북의 유명 극단 대표 및 배우들이 출연해 일제강점기, 광복, 6·25전쟁, 현대에 이르기까지 살아온 한 여성의 힘겨운 삶을 이겨내는 과정을 심도있게 그려내 관람객들의 호평을 얻었다.

 

그 여자의 소설3() 오후 730, 4() 오후 4시에 다시 무대에 오른다. 공연은 전석무료로 진행된다.

 

 

[Photo News]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