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8-11 오후 12:56:00

경산 새마을문고 회원들, 농촌 일손돕기
점촌동 포도농가 찾아 일손 거들며 지역사랑 실천

기사입력 2020-06-05 오후 5:40:58





새마을문고 경산시지부(회장 최상숙)가 농촌일손돕기에 나섰다.

 

최상숙 회장을 비롯한 회원 20여명은 코로나19 여파로 농촌에서 일손을 구하기 어렵다는 소식을 접하고 지난 2일 점촌동 소재 포도농가를 찾아 포도 순 따기 작업을 도우며 일손을 거들었다.

 

최상숙 회장은 어려운 시기에 도움이 필요한 곳에 보탬이 될 수 있어서 기쁘다. 앞으로도 지역에 도움이 필요한 곳을 찾아 봉사활동을 이어갈 것.”이라고 전했다.

 

새마을문고 경산시지부는 농촌일손돕기 외에도 코로나19 의료진을 위한 흰양말 기부, 방역소독활동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