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5-16 오후 2:38:00

경북도 미래전략연구지원단, 선정 ‘정책과제’
구독경제, 지능형 반도체, 탄소중립 등 6개 분야

기사입력 2021-12-08 오후 2:24:29





경상북도 미래전략 연구지원단은 8, 정책과제 최종보고회를 개최하고 구독경제, 지능형 반도체, 탄소중립 등 6개분야를 경상북도가 추진할 핵심 전략과제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경북도 미래전략연구지원단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응한 선도과제 발굴을 위해 이석희 도 정책자문관을 필두로 전문가 27명으로 구성된 싱크탱크이다.

 

올해 총 7차례 회의를 개최해 경북이 정책트렌드를 선도할 48개 메가프로젝트를 제안했고. 이를 바탕으로 최종 6개의 분과별 전략과제를 선정했다.


 



 

이번에 발표한 연구지원단의 분과별 심화 전략과제의 주요 내용은 6대 과제로 내용은 다음과 같다.

 

먼저, 지방소멸방지를 위한 경북형 구독마을 구현방안은 법?제도 정비를 토대로 한 농지, 주택, 소득, 교육의 기본적인 구독체계 마련으로 지역소멸 방지와 지역균형 패러다임 도모하는 전략이다.

 

두 번째 경북 메타버스 플랫폼 개발 및 실증은 경북지역메타버스산업진흥원(가칭) 구축을 통한 경북 지역의 교육?산업?문화관광 관련 산업 육성 구심점을 확보하는 방안이다.

 

세 번째 지능형 반도체 융합부품 클러스터 조성은 지능형 반도체 융합부품 생태계 조성으로 지역 기업 기술경쟁력 확보 및 산학연관 협력체계를 구축하는 전략이다.

 

네 번째 경북형 농촌 이주노동자 주거환경 대책은 농촌에 방치돼 있는 미활용 폐교를 활용한 이주노동자 주거 공간 및 안정적인 농촌 인력 확보를 통한 농촌 인력난 해소 방안이다.

 

다섯 번째 경북 문화관광 국제경쟁력 강화방안은 통합신공항과 연계한 국내외 관광객 유치 및 환동해 블루관광, 산림체험관광 등을 통한 공항경제권 활성화이다.

 

끝으로, 2050 동해안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기술개발은 동해 해산식물을 이용한 탄소 고정능 확대 연구 및 경북형 블루카본 기반 화이트바이오 소재 개발 등 정부의 2050 탄소중립 선언에 부합한 어촌 수익 모델을 개발하고자 하는 것이다.

 

경북도는 이날 발표된 전략과제에 대해 관계부서와 실현가능성 및 사업화 방안을 지속해서 논의하고 전문가 TF를 구성해 구체화 한 후 연구용역으로 세부 추진전략을 수립할 계획이다.














 

 

 

최상룡(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