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2-01 오후 4:48:00

제2기 ‘Y-STAR 서포터즈’ 출범
지역 대학생들 SNS 채널 통해 청년들과 소통

기사입력 2020-10-27 오전 8:50:18

▲ Y-STAR 서포터즈 데이 행사가 영남대 벤처창업관에서 열렸다. 이날 제2기 서포터즈가 출범했다.



경상북도와 경산시, 영남대학교가 지원하는 청년희망 Y-STAR사업단26일 영남대학교 벤처창업관에 조성된 청춘꿈지락 공간에서 청년 서포터즈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Y-STAR 서포터즈 데이행사를 가졌다.

 

지역의 대학 재학생으로 구성, 지난 5월부터 6개월간 활동해온 1기 서포터즈들의 성과를 공유하고, 바통을 이어받아 내년 4월까지 청년들과 소통할 2기 서포터즈들에게 활동미션을 안내하기 위해 마련된 행사로 1기 서포터즈 해단식, 2기 서포터즈 출범식, 인디잡지 출간기념 김수영 작가초대 인문학 콘서트 행사 등이 이어졌다.

 

1기 서포터즈 해단식에서는 수료증과 우수활동자 3명에 대한 시상, 활동성과 발표가, 2기 출범식에서는 임명장을 전달하고 활동미션을 안내했다. 이어, 자기개발서 멈추지 마, 다시 꿈부터 써봐를 펴낸 김수영 작가의 내 인생, 마음, 운명, 그리고 지금 이순간의 주인으로 살아 가기강연이 이어졌다.

 

1기 서포터즈는 사업단의 정체성을 담은 CI, 플리마켓 부스와 시작품 디자인 작업에 참여했으며, SNS 채널을 통해 지역 청년들과 소통하고, 경산과 대학 생태계를 배경으로 지역 청년공간 부재를 내용으로 하는 인디잡지 뒷담화를 출간해 청년의 목소리를 담아내기도 했다.

 

내년 4월까지 6개월간 활동하는 2기 서포터즈는 SNS 채널을 통해 온라인 활동과 홍보 콘텐츠 기획·제작, 청년 페스티벌 기획 및 홍보지원 등 청년들의 참여를 이끌어내고 청년 문화 확산에 노력하게 된다.

 

정병철 경산시 전략사업추진단장은 서포터즈는 지역 청년들과 최접점에서 소통하는 의미 있는 활동이다. 코로나19 확산 상황에서도 열심히 활동해준 청년들의 노력에 감사하며, 참신한 아이디어와 끼를 마음껏 발산해 청년공간 변화의 디딤돌 역할을 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경상북도와 경산시가 지원하고 영남대학교가 주관하는 청년희망 Y-STAR프로젝트사업은 청년들을 위한 활동공간을 만들고, 인디문화 기반 조성 및 청년예술가 지원, 청년의 눈높이에 맞는 원데이클래스, 문화행사 등을 통해 청년들의 지역정착을 돕고, 청년문화 활성화를 도모하는 사업으로 지난 1월부터 추진되고 있다.

 

서포터즈 활동이나 사업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사업단 누리집(http://www.y-star.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