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4-14 오후 4:33:00

영남대 로스쿨 1기 졸업생,
1억1천 여 만원 모교 발전기금 기탁

기사입력 2021-04-05 오후 4:49:07

영남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로스쿨’) 출신 법조인들이 모교인 영남대 발전을 위해 발전기금을 기탁했다.


 




5일 오전 11시 영남대 로스쿨 1기 졸업생인 문강석 변호사를 비롯해 이성원, 조찬형(이상 2), 이용원(3), 박정민(4) 변호사 등 5명의 영남대 동문 법조인이 영남대를 찾았다. 이들은 최외출 영남대 총장을 만나 대학 발전에 보탬이 되고 싶다며 발전기금 기탁 의사를 밝혔다. 이번에 영남대에 발전기금 기탁 의사를 밝힌 로스쿨 동문은 39명이다. 기탁 금액은 총 11천 여 만원이다.

 

영남대 로스쿨 동문들이 이렇게 뜻을 모을 수 있었던 것은 재학 시절부터 이어져 온 끈끈한 동문애가 있었기 때문이라고 한다.

 

이성원 변호사는 영남대 로스쿨 학생들은 선후배와 동기들이 함께 공부해서 다 같이 합격하자는 의지가 강하다. 그만큼 서로를 챙겨주는 것이 재학 시절부터 이어져 왔다. 로스쿨 재학 시절이나 졸업 후 법조인으로 활동하면서도 선배들이 앞에서 끌어주고, 후배들이 뒤에서 믿고 따라가는 남다른 결속력을 보여주고 있다고 말했다.

 

영남대 로스쿨은 지난해 제9회 변호사시험에서 합격률 전국 1(9기 입학생 기준)에 오르는 쾌거를 올렸다. 그 이전인 8회 변호사시험에서도 서울대에 이어 전국 2(8기 입학생 기준)의 합격률을 보이는 등 로스쿨 설립 이후 줄곧 최상위권을 유지하며 명실상부 대한민국 최고 로스쿨로 인정받고 있다.















 

최상룡(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