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7-01 오후 2:28:00

영남대 총동창회, 모교에 4억 3천만원 기탁
“학업에 어려움 겪는 후배 위해 동문들 뜻 모아”

기사입력 2022-02-22 오후 1:18:38

영남대학교 총동창회가 모교 발전기금 43천만 원을 기탁했다.(왼쪽부터 영남대 최외출 총장, 정태일 전 총동창회장)

 




영남대학교 총동창회가 모교 발전기금 43,000만원을 기탁했다.

 

지난 15일 대구 그랜드호텔에서 열린 영남대학교 총동창회 2022년도 정기이사회 및 정기총회에서 정태일 전 영남대 총동창회장이 최외출 영남대 총장에게 모교 발전기금 43,000만원을 전달했다.

 

정태일 전 영남대 총동창회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와 대학을 둘러싼 환경 변화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후배들을 응원하기 위해 동문들이 뜻을 모았다. 대학이 직면한 도전과 위기 극복을 위해 대학의 모든 구성원이 힘을 모아 주길 바란다. 동창회에서도 모교와 후배들의 발전을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영남대 총동창회는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1월까지 코로나 극복 장학기금모금운동을 펼쳤다. 학업에 어려움을 겪는 후배들을 돕기 위해서다. 정태일 전 총동창회장과 동창회 임원들을 비롯한 동문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당초 모금 목표액인 3억 원을 훌쩍 뛰어넘는 43,000만원이 모금돼 이번에 대학에 기탁한 것이다.

 

최외출 영남대 총장은 올해 영남대는 개교 75주년을 맞은 뜻깊은 해다. 모교의 발전을 응원해주는 27만 동문이 있기에 앞으로 펼쳐질 75년이 더욱더 밝을 것이라고 확신한다.”면서, “인류 사회에 공헌하는 인재 양성에 밑거름이 될 수 있도록 기탁해주신 발전기금을 소중히 활용하도록 하겠다.”고 했다.

 

한편, 이날 발전기금을 전달한 정태일 한국OSG주식회사 회장은 제40대부터 제41대까지 4년간 총동창회장직을 수행하고 216일 임기를 마쳤다.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