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1-13 오전 9:52:00

동남아 진출 시장개척단 파견
식품·화장품 업체 7개사 미얀마·태국·캄보디아 시장 공략

기사입력 2019-10-26 오전 9:37:34





경산시는 지역 7개 업체로 시장개척단을 꾸려 1027일부터 113일까지 미얀마(양곤), 태국(방콕), 캄보디아(프놈펜) 등 동남아 3개 지역에 파견했다.

 

이장식 부시장을 단장으로 하는 이번 동남아 시장개척단 파견에는 관내 유망품목인 식품, 화장품(뷰티)을 생산하는 기업 7개 업체가 참가했다. 이들은 68일간의 일정으로 미얀마, 태국, 캄보디아에 파견, 각국 해외 바이어와 1:1 맞춤형 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장식 부시장은 화장품(뷰티) 품목이 경산지역의 주력산업인 만큼 한류의 붐이 일어나고 있는 동남아 지역에서의 시장경쟁력 확보는 우리 지역 기업들에게 큰 기회와 성과를 가져올 것으로 예상된다.”라고 기대했다.

 

경산시의 시장개척단 파견 사업은 관내 유망품목을 생산하는 지역 중소기업에 해외 바이어와의 1:1 맞춤식 상담 기회를 제공하고 상담에 필요한 제반 비용을 지원하는 해외 마케팅 지원 사업으로 지난해 관내 6개 업체가 중동시장에 파견돼 상담건수 153, 12억원의 계약을 추진하는 성과를 올린 바 있다.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