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0-30 오후 5:33:00

市, 제3회 추경예산안 시의회 제출
총 676억원 규모...세출예산 구조조정 필수사업 투입

기사입력 2020-08-26 오후 1:22:26





경산시는 제3회 추가경정 예산안을 편성해 25일 시의회에 제출했다. 추경예산 규모는 676억원으로 일반회계 666억원, 공기업 특별회계 10억원이 각각 편성했다.

 

일반회계 세입을 살펴보면 세외수입 424억원, ·도비 보조금 366억원 등이 늘어난 반면, 지방교부세 87억원, 조정교부금 37억원 등이 줄어 총 666억원이 증가했다.

 

세출 예산은 소상공인들의 피해를 지원하기 위한 소상공인 점포 재개장 지원 170억원, 취약계층 및 특수형태 근로자 고용안정을 위한 희망일자리사업 98억원, 지역고용대응 특별지원 40억원 등이 편성됐다.

 

시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경기침체로 정부 추경에서 삭감된 지방교부세 및 조정교부금의 세수 부족분 해결을 위해 세출 구조조정을 실시했다. 300억원 규모의 세출 구조조정을 통해 세수 부족분을 충당하고 포스트 코로나 관련 지역경제 회복 및 필수사업에 투입했다.

 

최영조 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경기침체로 시민 모두 큰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모든 가용재원을 동원해 지역경제가 빠른 속도로 회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추경 예산안은 92일부터 개회하는 제221회 임시회에서 확정된다.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