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7-02 오전 7:55:00

대구·경북 뷰티산업, ‘지역중기 밸류체인 컨버전스 지원사업’ 공모 선정

기사입력 2022-04-17 오후 6:29:25

뷰티산업 밸류체인


 



- 지역 뷰티산업 밸류체인 생태계 협력 강화를 통한 광역권 뷰티산업 육성

 

- 제품 개발·제조·마케팅 등 전주기 맞춤지원, 5간 국비 50원 확보

 

- 대구TP, 대구한의대 산학협력단을 주관기관으로 대구·경북 통합 지원체계 구축
 

 

경북도와 대구시는 중소기업벤처부의지역중소기업 밸류체인 컨버전스(융합) 지원 사업에 공모해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중기부에서 지역의 특화업종을 중심으로 지역중소기업 간 혁신을 위한 협업 생태계 조성을 위해 추진하며, 올해부터 2026년까지 5년간 국비 50억원, 시비 25억원, 도비 25억원을 투입되는 사업이다.

 

지난해 8월 대구시가 정부 공모에서 선정된국가 로봇테스트필드 사업을 시작으로 올해 퍼스널케어 융합 얼라이언스 육성사업을 대구·경북이 공동으로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다시 한번 공동 전략을 펼쳐 이뤄낸 쾌거이다.

 

대구시와 경북도는 K-뷰티산업의 눈부신 성장세에 주목해 지역의 미래신성장 동력으로 뷰티산업을 육성하기 위한 여러 정책을 추진하여 왔다.

 

대구시는 올해 2월 화장품 효능평가 장비 17종을 도입해 대구테크노파크(한방뷰티융합센터) 내 피부임상 인프라를 구축했고, 경북도는 화장품 연구·제조시설인 글로벌 코스메틱 비즈니스 센터’(경산)20206월 구축해 운영하고 있다. 하반기에는 화장품 특화단지 조성이 마무리 되는 등 뷰티산업 지원 인프라를 구축하고 있다.

 

대구시와 경북도는 지난해 2월 지역의 인프라를 활용한 상생 협력 사업이 필요하다는 공감대를 형성하고 협력체계 마련을 위한 논의를 시작하여,

 

대구테크노파크와 대구한의대학교 산학협력단을 공동 주관기관으로 해 대구경북디자인진흥원, 경북테크노파크, 경북IT융합산업기술원, 이노비즈협회 등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뷰티산업 관련 지역 기업의 전주기 지원을 위한 대구·경북 통합 지원체계를 구축했다.

 

양 시도는 이번 선정된 사업을 통해 지원기관의 인적·물적 인프라를 바탕으로 협업 및 연계지원을 추진하고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제품 개발부터 시제품 제작, 디자인, 효능·안전성 평가, 마케팅 및 프로모션, 해외 판로개척까지 뷰티산업 밸류체인별 맞춤지원 프로그램을 지역의 뷰티산업 중소기업에게 제공해나갈 계획이다.

 

대구시와 경북도 관계자는 지역에 산재해 있는 뷰티산업 지원기관 인프라를 연계 강화해 지역 중소기업에게 밸류체인별 부족한 부분을 실질적으로 지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대구·경북 광역권 뷰티산업 동반성장을 통해 일자리 창출 및 지역산업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상룡(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