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9-19 오후 2:52:00

청도 송금리, 경북 대표 ‘행복마을’에 선정
경북도 행복마을 만들기 콘테스트, 청도 송금리 등 4개 마을 ‘대상’

기사입력 2019-07-08 오후 5:20:39

‘2019년도 행복마을만들기 콘테스트에서 청도 송금리, 예천 풍정리, 군위 화북리, 영주 두산리 등 4개 마을이 경북을 대표하는 행복마을로 선정됐다.


 

경북도의 ‘2019년도 행복마을만들기 콘테스트장면



경북도는 지난 4월부터 도내 모든 행정리를 대상으로 콘테스트 참가신청을 받아 총 462개 마을이 지원한 가운데 시군별 예선을 거쳐 31개 마을을 추천받아 체험,소득분야 청도 송금리 문화.복지분야 예천 풍정리 경관·환경분야 군위 화북리 아름다운 농촌만들기 분야는 영주 두산리를 대상으로 선정했다. 이들 마을에는 시상금 200만원과 도 대표로 중앙콘테스트 출전권이 주어졌다.


 

청도 송금리 마을의 행복축제 장면



와인터널로 전국적으로 유명세를 떨치고 있는 청도군 화양읍 송금리는 지금까지 50만 명의 관광객이 방문하는 등 월등히 앞서는 성과를 내세워 도 대표마을로 선정됐다.

 

 

최상룡(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