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8-04 오후 4:20:00

코호트 격리 복지시설에 마스크 우선 공급
경북도, 기부물품으로 581개 사회복지시설에 마스크 21만 5천매 공급

기사입력 2020-03-12 오후 10:35:06

경북도가 코로나19 감염 예방차원에서 선제적으로 운영 중인 코호트 격리 사회복지시설에 마스크 215천매를 우선 공급한다.

 

이번에 공급되는 마스크 215천매는 중국 마윈공익기금회가 15만매, 도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65천매를 기탁한 기부 물품이다.

 

기부단체에 따르면 경북도에는 68천매를 배정할 계획이었으나, 이철우 도지사가 예방적 코호트 격리를 하고 있는 사회복지시설에 마스크 공급이 절실하다는 요청에 따라 15만 매를 추가 지원했다고 밝혔다.

 

한편 경북도는 지난 39일부터 322일까지 2주간을 코로나19 대응 총력주간으로 선포하고 이 기간에 사회복지시설에 대해 예방적 코호트 격리를 실시하고 있다.

 

현재 경북도에는 581개의 생활사회복지시설에 입소자 17,508명과 종사자 10,256명 등 모두 27,764명이 생활하고 있다.





 

 

최상룡(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