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8-04 오후 4:20:00

“코로나19 이후 경산의 대응전략은?”
경산사회연구소(준), 7일 시민회관에서 위드경산포럼 개최

기사입력 2020-07-01 오후 3:56:58

코로나19 감염병 확산으로 초토화된 지역경제 회복과 지속적인 발전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포럼이 열린다.

 

경산사회연구소 설립준비위원회는 온마을협동조합(사장 김현수)과 함께 오는 7일 오후 2시 시민회관 소강당에서 각계전문가와 시의원, 시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위드경산포럼을 열어 포스트코로나시대 지역의 대응전략을 모색한다.

 

이번 포럼을 준비하고 있는 경산사회연구소()경북에서도 가장 많은 확진자가 나온 경산은 현재 중앙정부와 지방정부가 투입한 재정이 심폐소생술 역할을 하고 있으나, 경기회복을 위한 계속적 재정 투입은 불가능해 보이며, 이미 투입된 재정의 효과를 극대화하는 방안과 함께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 방안을 새로이 모색해야 하는 실정.”이라며, “생산소득의 지역유출 방지, 개인소득 증대 방안이 꾸준히 요구되고 있으나 여전히 그에 대한 방안은 부족한 실정.”이라고 포럼 개최 배경을 설명했다.

 

설창식 도시브랜딩 컨설턴트가 도시경쟁력 향상을 위한 도시브랜딩 전략을 주제로 발표를 하고 패널들이 경산의 수익다변화를 위한 비대면사업(untact business)’ 발굴과 육성 방안(양재영 시의원) 지역의 다양한 자산을 비롯한, 농특산물 유통확대를 통한 수익증대 방안(안상진 두레장터협도조합 사무국장) 마을학교를 활용한 공동체 복원과 수익화 방안((엄정애 시의원) 경산의 문화·예술 자원의 발굴·육성과 관광자원화 방안(최성규 미술공간 보물섬 대표)을 주제로 활발한 토론을 펼친다.

 

경산사회연구소()이번 포럼을 통해 경산의 수익다변화 방안에 대한 전략적 시사점을 제공하고, 경산의 도시이미지 향상, 지역주민의 자존감 향상에 기여할 방안에 대해 지방자치단체에 제안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경산인터넷뉴스(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