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9-25 오전 8:38:00

2021년 도정방향, ‘민생’·‘변화’·‘도약’
이철우 도지사, 도의회 시정연설 통해 내년도 도정운영 방향 제시

기사입력 2020-11-23 오후 4:00:18

이철우 도지사가 23일 도의회 시정연설 통해 내년도 도정운영 방향을 밝혔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23일 도의회 시정연설을 통해 내년도 도정운영의 철학과 방향을 밝혔다.

 

이 도지사는 2020년은 참으로 격변(激變)의 한 해였지만, 우리 도민들은 묵묵히 자기 자리를 지키며 서로를 일으켜 세우는 경북인 특유의 희생정신으로 이겨냈다며 함께 해준 도민들에게 먼저 고마움을 전하면서, “이러한 어려움 속에서도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사업을 확정지은 것은 우리 모두의 큰 자부심이라고 소회를 밝혔다.

 

또한, “내년에는 민생?변화?도약을 3대 핵심가치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응한 경제활력 지원과, 일자리 창출, 미래도약 기반 구축을 위한 경북형 뉴딜추진에 집중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 경북도는 그 어느 때보다 어려운 재정 여건이지만 강도 높은 구조조정과 재정 혁신을 통해 2,496억원의 가용재원을 마련하는 등 모든 역량을 다해 총 106,548억원(일반회계 93,320억원, 특별회계 13,228억원) 규모로 예산을 편성했다.

 

이 도지사는 코로나19와의 전쟁은 끝이 보이지 않고, 세계 경제도 여전히 안개 속이라고 진단하면서, “내년에도 불확실성과 어려움이 지속되겠지만, 모든 행정력을 총동원해 민생현장에 희망의 에너지를 공급하고, 위기의 지역경제를 다시 일으켜 세우겠다고 밝혔다.

 

경북의 산업을 언택트, 뉴노멀 트렌드에 맞게 스마트로 옷을 입혀변화시키고, 신공항과 대구경북 행정통합 등으로도약하는 희망의 새시대를 열겠다고 강조했다.















 

 

최상룡(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