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2-03 오후 6:21:00

경북도, 독도의 날 독도 수호 재천명
이철우 도지사, 독도 수호 결의문 발표

기사입력 2021-10-25 오후 2:38:34

이철우 도지사가 독도 수호 결의문을 발표하고 있다

 



경상북도와 독도재단(이사장 이철우)25일 독도의 날을 맞아 안동 소재 경북독립운동기념관에서 독도수호 결의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철우 경북도지사를 비롯한 도내 독도단체 회원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독도 수호 구호 제창

 



이날 결의대회는 대한제국 칙령 제41호 제정 121주년을 기념해 국민적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독도의 영토 주권을 대내외 홍보하기 위해 마련됐다.

 

대한제국 칙령 제41호는 울릉도·독도를 관제에 편입하여 영토 주권을 법적으로 천명한 것으로 1900.10.25.일에 고종이 제정·공포했다.


 

대형태극기에 독도 수호 결의 손도장을 찍다

 



결의대회는 고종황제 복장을 한 재현 배우가 대한제국 칙령 제41호를 낭독하는 이벤트로 시작했다.

이어 칙령이 그려진 대형 태극기(가로18m×세로12m)에 참가자 서명 퍼포먼스, 이철우 지사의 독도수호 결의문 발표,‘독도는 대한민국 땅구호 제창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이번 대회를 통해 선조들의 고귀한 호국의지와 희생정신으로 지켜온 독도를 역사적·지리적·국제법적으로 대한민국 영토임을 다시 한 번 되새기는 계기가 됐다라면서, “앞으로도 일본의 독도 도발에 적극 대응해 나가면서 평화의 섬으로 지켜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최상룡(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