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2-04 오후 6:43:00

경북도, 과수생산유통지원사업 ‘전국 최우수’
전국 18개 과수산업발전계획 시행주체 중 1위

기사입력 2021-10-28 오전 10:26:34





경상북도는 최근 농림축산식품부가 실시한 ‘2021년 과수생산·유통지원사업 연차평가에서 전국 1위로 선정됐다.

 

과수생산유통지원사업이란 과수산업의 경쟁력을 제고하기 위해 고품질 과실 생산에서 유통에 이르기까지 필요한 일련의 단위사업들로 생산분야에는 과수고품질시설현대화 과실전문생산단지기반조성, 유통분야에는 과수거점산지유통센터건립 유통시설현대화 과실브랜드육성사업이 있다.

 

이번 연차평가는 매년 과수산업발전계획을 추진 중인 전국 18개 사업시행주체를 대상으로 사업이 목적에 맞게 추진되는지를 외부 전문기관에 의뢰해 시행주체의 역할 및 성과, 수출·공동마케팅 실적 등 과수 FTA 기금사업 전반에 대한 서면평가, 현장평가 등의 엄격한 심사를 거쳐 최종 결과가 확정됐다.

경북도는 사업시행주체(경북연합마케팅추진단)의 연간 과실 취급액이 전국 최대 규모임에도 지난해 보다 15.7% 증가한 5443억 원이란 성과를 달성했다.

 

조직화 취급액(공동계산·계약매취)도 지난해와 비교해 21.8% 증가한 968억 원을 달성했다.

 

또한, ‘행정-사업시행주체-참여조직-참여농가간의 유기적 협력체계를 바탕으로 경북 광역공동브랜드인 데일리(daily)’ 상품의 판매를 활성화하고, 생산농가조직 육성을 통한 통합마케팅을 내실화한 점 등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

 

그리고 ‘daily’ 상품 온라인판매 전담팀을 경북연합마케팅추진단 직영으로 전환해 운영했다

 

이로써 새로운 마케팅 추진방식 도입, 저품위 사과 시장격리 수매를 통한 사과가격 안정 도모, 과수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생산 여건 개선, 꾸준한 소비지 판촉행사를 통한 브랜드 홍보 등의 과수정책을 펼쳤다.

 

김종수 경북도 농축산유통국장은 내년 과실전문생산단지 기반조성 공모사업에서 전국 최다인 12개소 선정에 이어, 이번 평가결과로 전국 과수산업의 선두주자임이 입증됐다라면서, “생산자 조직혁신, 생산혁신, 유통혁신 등을 내년에 수립할 과수산업발전계획에 담아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상룡(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