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1-15 오후 3:00:00

경산자봉, 서상동 행복마을 만들기!
활기 잃은 구도심, 자원봉사 손길로 행복한 마을로~

기사입력 2019-11-04 오전 9:07:26

▲ 서상동 행복마을 만들기 봉사활동에 참여한 LET'S GO, 경산MATE 유학생 봉사단원들



경산시자원봉사센터는 2일 서상동 일원에서 찾아라 경산 행복마을봉사활동을 전개했다.

 

찾아라 경산 행복마을시민·사회단체, 대학 등 자원봉사 재능을 활용해 농촌 오지마을과 활기를 잃은 구도심을 행복마을로 변화시켜 주민들이 활기를 되찾도록 하는 자원봉사활동이다.

 

지난 2014년 용성면 가척리를 시작으로 압량면 백안리, 남천면 신방리, 용성면 용천1, 진량읍 다문1리에 이어 서상동이 6번째 행복마을에 선정됐다.

 

이날 자원봉사활동에는 경산MATE 유학생 봉사단과 고등연합 동아리 ‘Let’s 단원들이 참여해 안심할 수 있는 서상길 - 안녕 캠페인을 주제로 담장 도색 및 벽화 그리기, 마을주민 대상 캠페인 등 봉사활동을 전개했다.

 

특히, 이날 자원봉사활동은 경산시 도시재생센터와 힘을 모아 서상동 일원에서 펼쳐진 남부동 탁사발 페스티벌과 연계·추진해 활기를 더했다.

 

 

[Photo News]

 

 ▲ 행복마을 벽화 그리기
 
▲ 안녕, 리액션 홍보 캠페인
 
▲ 안녕 리액션 캠페인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