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3-18 오후 6:26:00

경력단절여성들 ‘경북코딩메이커’ 창업
교육부 사회적 협동조합 인증받고 28일 현판식 가져

기사입력 2019-03-01 오전 9:04:26

▲ 경산시 사동에 소재한 경북코딩메이커는 28일 사회적 협동조합 인증 현판식을 가졌다.



경산여성새로일하기센터(센터장 정현숙)28일 사동에 위치한 경북코딩메이커에서 사회적 협동조합 인증 현판식을 가졌다.

 

이번에 사회적 협동조합으로 인증된 경북코딩메이커는 4차산업혁명의 핵심으로 떠오르는 SW코딩교육과 관련한 네트워크 활성화 및 메이커 양성교육을 목표로 지역 경력단절여성 5명이 운영한다.

 

구성원들은 지난해 경산여성새로일하기센터의 SW코딩교육 전문가 양성과정 직업교육훈련과 창업 동호회 활동, 경북광역여성새일센터의 사회적 경제기업 설립교육을 이수하고 경북도 청년협동조합 10개 창업 지원팀에 선정돼 1천만원의 예산을 지원받았다. 지난 10개월 간의 준비과정을 거쳐 최근 교육부로부터 사회적 협동조합으로 최종 승인받았다.

 

이에 따라 경북코딩메이커 구성원들은 신학기인 오는 3월부터는 경북SW융합진흥센터에서 추진하는 코딩 맘 육성과정과 연계한 코딩교육 강사로 활동할 예정이다.

 

조합원들은 “SW코딩분야가 특수교육인 만큼 교육을 받지 못하고 있는 소외계층들에게 동등한 교육 서비스를 제공해 교육의 양극화 완화에 힘쓰겠다.” 포부를 밝혔다.

 

정현숙 센터장은 경북코딩메이커가 경력단절 여성들이 당당하게 지역사회의 일원으로 참여하는 성공적인 모델이 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