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5-18 오전 9:01:00

이철우 지사 “민생살리기 중점 추진하라”
코로나19 재확산에 대비한 ‘방역+민생’ 전략 마련 주문

기사입력 2021-12-08 오전 11:45:38

▲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7일 간부회의에서 코로나19 재확산에 대비한 민생살리기 전략 등 선제적 대응방안 마련을 지시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7일 간부회의에서 최근 코로나19 재확산세로 인해 지난해와 같은 민생경제 위축이 발생하지 않도록 선제적인 대응방안을 마련할 것을 주문했다.

 

이 지사는 특히, 소상공인들 사이에서 위기를 호소하는 목소리가 곳곳에서 들려오고 있다면서 올 한해 집중했던 민생살리기를 현재 상황에 맞게 정비해 추진하라고 지시했다.

 

, 민생살리기 특별본부의 부본장인 경제부지사 주관 하에 일자리경제실, 복지건강국 중심으로 대응반을 재구성하고 민생과 방역 두 마리 토끼를 잡기 위한 정책도 마련하라고 지시했다.

 

앞서, 경북도는 지난달 30일에 연말연시 민생현안를 주제로 간부회의를 진행했고 여기서 도출된 5대 분야 13개 신규 과제를 이날 간부회의에서 공유하며 논의했다.

 

향후 경제부지사 중심으로 민생살리기 대책수립에 속도를 낼 것이며 민생현안을 도지사가 직접 챙길 방침이다.

 

이철우 도지사는다시 지난해와 같은 민생경제 위기를 반복하지 않고 일상회복의 길로 나아가기 위해서는 도민 모두가 스스로 조심하는 분위기가 필요하다.”라면서, “민생경제 회복의 불씨가 꺼지지 않도록 내년에도 지방재정 신속 집행 등 필요한 정책들을 빠짐없이 챙겨 나가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경북도는 지난 2민생살리기 특별본부를 구성해 장·단기 종합대책으로 총 53개 사업에 1761억원을 긴급 투입하고 새바람행복버스23개 시·군을 방문해 현장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그 결과 소비는 지난해 같은 달에 비해 11%가 상승했고 중소제조업 평균 가동률은 2.5%가 상승했고, 수출 현황은 39.5억불로서 지난해 같은 달에 비해 8.9%가 증가하는 등 모든 경제 지표가 상승했다.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