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0-14 오후 4:35:00

대구대, 태풍 피해지역에 생수 3만 병 지원
고령군, 영덕군, 울진군에 각 1만 병 구호 물품 지원

기사입력 2019-10-07 오전 9:23:36

대구대학교(총장 김상호)가 태풍 미탁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지역에 생수 3만 병을 지원하며 피해 복구에 힘을 보탰다.


 

지난 5일 대구대가 고령군을 찾아 구호물품으로 전달한 생수 1만 병



대구대는 지난 105일 오전 태풍 피해 복구에 전력을 다하고 있는 고령군청 군민안전실을 찾아 재난 구호 물품으로 생수 1만 병을 전달했다.

 

7일에는 태풍 피해가 큰 영덕군과 울진군에 방문해 각각 1만 병의 생수를 전달할 예정이다.

 

이번 구호 물품은 대구대 교직원들이 지역사회 기부 활동을 위해 매월 월급 일부를 모아 조성한 대구대 1%나눔운동 기금(1천만 원 사용)으로 마련됐다.

 

김상호 대구대 총장은 태풍으로 큰 피해가 발생한 지역에 대한 신속한 복구가 이루어져 실의에 빠진 지역 주민들이 하루빨리 어려움을 극복해 나가길 기원한다면서 앞으로도 대구대는 지역을 위한 사회공헌에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최상룡(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