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1-21 오전 8:21:00

경산, 고위험시설 일제검사 ‘3,329명 음성’
요양병원, 요양원 등 118개소 종사자 모두 검사

기사입력 2020-11-27 오전 8:45:53





경산시가 코로나19 집단발생 예방을 위해 1110일부터 고위험시설에 대한 선제적 일제검사를 실시한 결과, 대상자 3,329명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이번 검사는 최근 산발적으로 코로나19 감염자 발생이 잇따르고 있는 상황에서 요양병원 등 고위험시설 보호를 위해 종사자와 이용자를 대상으로 선제적 검사를 실시하게 됐다.

 

1110일부터 2주간 관내 요양병원 10개소 1,142, 요양시설 54개소 927, 노인주간보호시설 48개소 1,096, 정신의료기관 3개소 153, 정신재활시설 3개소 11명 등 총 3,329명에 대한 검사가 이뤄졌으며 전원 음성으로 판정됐다.

 

경산시보건소는 짧은 기간 내에 신속한 검사를 하기 위해 15개 팀을 구성하고 각 시설을 방문해 하루 300여명의 검체를 체취했다.

 

안경숙 보건소장은 요양시설 등은 감염에 취약한 어르신들이 밀집해 있어 철저한 방역과 선제적 검사를 통해 감염을 차단하는 방법이 최선.”이라며, “경산시는 앞으로도 고위험시설과 코로나19 집단 감염 예방 및 확산 방지에 전력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