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1-18 오후 4:54:00

경북, 다자녀 학생 2,876명 수업료 혜택
2017년부터 3년간 총 81억 7,143만원 지원

기사입력 2019-11-08 오전 10:23:15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올해 다자녀(셋째 이상) 학생 2,876명에게 고등학교 수업료 268,245만원을 지원했다.

 

다자녀 학생 학비지원은 가정의 자녀가 셋 이상일 경우 셋째 이상 자녀가 고등학생이 되었을 때 입학금과 수업료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역사회 인구감소를 막고 다자녀 학생을 키우는 학부모의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경북교육청이 지난 2017년 전국에서 최초로 시작한 사업이다.

 

올해 다자녀 학비 지원학생은 2,876명으로 셋째 자녀가 2,669, 넷째 자녀가 177, 다섯째 자녀가 25, 여섯째 자녀이상이 5명으로 나타났다.

 

처음 시행한 지난 2017년에는 2,951명에게 268,901만원, 2018년에는 3,095명에게 279,997만원을 지원했다.

 

손경림 재무정보과장은 다자녀 학비지원은 저출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다자녀 가정의 교육비 부담 경감을 위한 사업으로 앞으로도 지속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