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24 오후 5:11:00

경북문화재단 출범
10일 출범식 갖고 창의문화, 혁신문화, 명품문화, 문화경북 4대과제 발표

기사입력 2020-07-10 오후 3:51:40

이희범 경북문화재단 대표가 9일 경북도청에서 재단 출범 기자간담회를 갖고 있다.

 

 



경북문화재단(이사장 이철우)10일 경북도청 동락관에서 출범식을 개최하고 공식적인 첫출발을 알렸다.

 

경북문화재단은 지난해 9월 경상북도문화재연구원을 확대?개편해 설립되었으며, 지난 1월 이희범 산업자원부 장관을 초대 대표이사로 임명했다. 경북문화재단은 1(사무처), 1본부(문화예술본부), 2(경북문화재연구원, 한복진흥원), 정원 63(현원 49)의 조직으로 구성?운영되고 있다.

 

이날 출범식에서 경북문화재단은 도내 문화예술인들의 안정적 창작활동 지원과 도민의 문화복지 실현을 위해 문화예술로 만드는 새바람 행복 경북이라는 비전 아래 일자리 만드는 창의문화, 남녀노소가 함께하는 혁신문화, 세계를 감동시키는 명품문화, 도민이 행복한 문화경북이라는 4대 과제를 발표했다.

 

이희범 경북문화재단 대표이사는 경북의 우수한 문화유산과 역사를 바탕으로 경북을 넘어 문화강국’, ‘K-CURTURE’를 견인해 세계를 감동시키는 문화를 재창조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경북문화재단은 17개 광역자치단체 중 가장 마지막으로 출발하였지만, 가장 적극적으로 활동하여 업무 개시 6개월여 만에 4개 사업 6억원의 공모사업에 선정되었으며,

 

한국광역문화재단연합회와 공동으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북의 문화예술인의 창작활동을 장려하고 지원하기 위해 코로나 긴급지원 공연예술창작활성화사업으로 316백만원을 확보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예술단체에 창작지원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최상룡(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