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8-14 오후 3:06:00

도내 중학교 CCTV 관제센터와 연계한다!
전국 최초...24시간 모니터링 통해 학교폭력 및 범죄 예찰

기사입력 2020-07-30 오전 9:44:28

▲ 임종식 도교육감이 도내 지자체 CCTV 통합관제센터를 찾아 학교와 센터 간 연계시스템을 둘러보고 있다.



경북교육청이 전국 최초로 도내 전 지역 중학교 CCTV를 지자체 통합관제센터와 연계하기로 합의했다.

 

초등학교 CCTV와 함께 중학교 CCTV를 통합관제센터와 연계해 365일 안전한 학교를 구축한다는 목료로 추진하는 교육감의 핵심사업이다. 지난해 1월부터 추진해 올해 말 완료를 목표로 하고 있다.

 

중학교 CCTV 연계 사업은 학교에서 출입로, 사각지대 등에 설치한 CCTV의 실시간 모니터링에 어려움이 있어, 이를 보완하기 위해 지자체 통합관제센터와 연계해 24시간 실시간 모니터링으로 사고 발생 시 즉시 대처하게 된다.

 

지난해 12개 지자체와 CCTV 연계에 합의했으며, 올해 7월 현재 나머지 11개 지자체가 모두 합의해 도내 전 지역 중학교 228개교, CCTV 2,042대가 연계된다.

 

지난해 합의한 12개 지역은 중학교 CCTV를 실시간 모니터링 하고 있으며, 이번에 합의한 11개 지역은 올해 연계 구축 작업을 완료해 2021년부터 모니터링을 실시하게 된다.

 

임종식 교육감은 전국 최초 중학교 CCTV 통합관제센터 연계는 도내 23개 지자체의 적극적인 협조가 있었기에 가능했다.”, “앞으로 유관기관과 지속적으로 협의해 다양한 안전 사업을 추진으로 학생과 학부모들이 신뢰할 수 있는 안전하고 믿음직한 학교 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