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24 오후 5:11:00

‘2020 세계유산축전-경북’ 개막
인류의 문화가치 경북에서 꽃피다! 경주, 안동, 영주에서 8월 한 달간 개최

기사입력 2020-08-03 오전 9:47:17

‘2020세계유산축전-경북개막식


 


경상북도는 731일 안동 하회마을에서 ‘2020세계유산축전-경북개막식을 개최하고, 한 달간 경주, 안동, 영주에서 펼쳐지는 경북의 세계유산 축전의 시작을 알렸다.

 

문화재청과 경상북도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재재단과 세계유교문화재단이 주관하는 ‘2020세계유산축전-경북인류의 문화가치 경북에서 꽃피다라는 주제로 경북도내 세계유산 보유지자체 경주, 안동, 영주에서 8월 한 달간 진행된다.

 

지역별로 세계유산이 지닌 보편적 가치를 전 국민과 함께 향유하고 즐기기 위한 다양한 공연, 전시, 체험 등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개막식에는 이철우 경북도지사를 비롯해, 정재숙 문화재청장, 고우현 경북도의회 의장, 임종식 경북교육청 교육감, 김형동 국회의원, 권영세 안동시장, 지역주민 등 800여명이 참석해 세계유산축전을 시작을 함께했다.


 

개막행사로 펼쳐진 하회탈춤 공연

 



이날 개막행사는 선유줄불놀이를 시작으로 세계유산을 테마로 창작된 전시, 공연, 예술프로그램을 한자리에서 볼 수 있는 갈라쇼 형태로 펼쳐졌다. 특히, 역동적인 퍼포먼스를 선보인 신라오기와 하회탈춤과 이국적 마스크팀이 합동공연을 보여준 하이마스크공연은 참석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개회사에서 한 달간 경주, 안동, 영주에서 다양한 행사들이 개최되니 많은 분들이 오셔서 경북의 세계유산을 보고, 즐기고, 체험하셨으면 좋겠다라며, “세계유산축전을 통해 세계유산이 지닌 의미와 가치를 국민이 공감하고 지역의 대표적인 문화 브랜드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2020세계유산축전 주요 행사
 


 

한 달간 경주, 안동, 영주에서 펼쳐지는 공연과 행사는 위 표와 같다. 자세한 일정은 ‘2020세계유산축전-경북홈페이지(www.worldcf. co.kr)에서 찾아볼 수 있다.











 

 

 

최상룡(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