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1-28 오후 4:49:00

경북교육청, 2022학년도 수능 준비 완료
도내 73개 시험장에서 20,280명 응시...경산 1,956명

기사입력 2021-11-17 오전 8:58:26

▲ 경산교육지원청 수능 상황실을 방문한 임종식 교육감과 조현일 도의회 교육위원장이 수능 준비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경북교육청은 오는 18일 시행되는 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하 수능) 준비를 마쳤다. 이번 수능에서는 도내 73개 시험장에서 20,280(경산 1,956)이 응시한다.

 

올해 수능은 재학생이 전년 대비 191명이 증가한 16,908(83.4%), 졸업생은 265명 증가한 2,965(14.6%), 검정고시 등 기타 지원자는 17명 감소한 407(2.0%)이 지원해 지난해 대비 수능 응시자는 2.2% 증가했다.

 

자격별 증감을 살펴보면 재학생이 전년대비 1.1% 증가, 졸업생은 9.8% 증가한 반면, 검정고시 등 기타 지원자는 4% 감소했다.

 

올해 수능에도 시험 당일 발열 등 유증상자는 73개 일반시험장 내 설치된 별도시험실에서 응시가 가능하며, 자가 격리자는 지구별로 설치된 별도시험장에서 응시가 가능하다.

 

확진 판정을 받은 수험생은 포항, 안동, 김천지역에 설치된 병원시험장 중 가까운 곳으로 배정을 받고 배정받은 병원에서 응시가 가능하다.

 

경북교육청은 코로나 상황에 대비해 최대 1,576명 수용이 가능한 별도시험실을 197개를 설치했으며, 8개의 별도시험장에서도 최대 192명 수용이 가능한 시험실을 설치했으며, 코로나 확산여부에 따라 추가 설치도 준비 중이다.

 

수험생들은 수능 당일 입실 시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하며, 모든 시험실은 수능 전·후로 특별 방역을 실시한다.

 

임종식 교육감은 코로나19가 지속되는 어려운 여건이지만 컨디션을 잘 유지하면서 자신감을 가지고 최선을 다해 좋은 결과가 있기를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한편, 임종식 교육감과 조현일 도의회 교육위원장은 17일 오후 4시 경산교육지원청에 마련된 제87(경산)시험지구 상황실을 찾아 수능 준비상황을 점검했다.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