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5-16 오후 2:38:00

경북교육청, 20일부터 학교 밀집도 조정
초교 5/6, 중·고교 2/3로 제한...돌봄교실 정상 운영

기사입력 2021-12-17 오전 9:35:12






경북교육청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의 방역 대응 강화 조치에 따라 오는 20일부터 전교생 1,000명 이상 학교, 학급당 평균 학생 수 30명 이상 학교의 밀집도를 3분의 2 수준으로 조정키로 했다.

 

초등학교는 6분의 5, ·고등학교는 3분의 2로 밀집도를 다시 제한하고, 유치원, 특수학교(), 소규모·농산어촌 학교와 돌봄교실은 특수성을 고려해 정상 운영한다.

 

, 모든 학교는 지역 감염 상황 및 잔여 학사일정 등을 고려, 학교 구성원 의견 수렴을 거쳐 학교 밀집도를 탄력적으로 조정할 수 있도록 했다. 다만, 내실 있는 교육과정 운영을 위해 전면 원격수업 실시는 지양한다는 방침이다.

 

단계적 일상회복 이후 완화됐던 교육활동 관련 지침도 다시 강화해 모둠활동·이동수업 등을 자제토록 권장했다.

 

졸업식을 포함한 각종 행사는 원격 운영을 권장하고, 필요 시, 기본 방역 조치를 준수하면서 학급 단위 이하 최소 규모로 운영토록 한다.

 

이 학사 운영 방안은 오는 20일부터 바로 적용하고, 학교별 겨울방학 시작 시점까지 적용한다. , 학교 현장의 준비 상황을 감안해 학교별 3일 내외의 준비기간을 운영하는 것도 가능하다.

 

권영근 교육국장은 거리두기 재강화 조치가 발표되어 학교 밀집도 조정은 있지만 학기말 학사 운영이 내실화될 수 있도록 방역 및 학생 관리에 주력하겠다.”일상회복은 잠시 멈춤이 되었지만, 학기말 학사 운영에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각종 지원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