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3-18 오후 6:26:00

북부새마을금고 이사장 선거, 허명 씨 당선
김종태 현 이사장, 찬반투표로 상근이사에 선출

기사입력 2019-01-23 오후 1:40:02

▲ 북부새마을금고 이사장에 선출된 허명 당선인(우)과 경산시선거관리위원회 부위원장



북부새마을금고 이사장 선거에서 허명 전 전무(58)가 당선됐다.

 

23일 오전 압량면 소재 북부새마을금고 본점에서 치러진 이번 선거에서 허명 후보는 총 투표수 114표 가운데 70표를 얻어 42표를 득표한 배영호 후보를 제치고 당선을 확정했다.

 

이날 개표소에서 당선증을 받은 허명 당선인은 법과 원칙을 준수하는 투명한 경영, 불필요한 지출을 줄이고 회원들의 복지를 확충하는 새로운 북부새마을금고를 만들기 위해 권위를 과감히 버리고 발로 뛰는 이사장이 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 북부새마을금고 임원선거 당선인들
 

 

이사장 선거와 함께 실시된 비상근이사 선거(6명 선출)에서는 총 투표수 114표 가운데 55표를 얻은 이종호 현 이사(60)14표를 얻은 백잠덕 전 부녀회장(, 67), 11표를 얻은 장도환 현 이사(59)와 이수국 현 이사(63), 7표를 획득한 한희광 현 이사(76), 6표를 얻은 김영백 현 이사(71)가 당선됐다.

 

특히, 이사장 선거만큼 관심을 모았던 김종태 현 이사장의 상근이사 선출 찬반투표에서는 찬성 61, 반대 51표를 기록해 선출이 확정됐다. , 부이사장 선거에는 김상용 현 부이사장(67)이 단독 출마해 무투표 당선됐다.

한편, 이번 선거는 북부새마을금고 설립 이후 처음으로 대의원 직접투표로 진행됐다. 선거인수 117명 가운데 114명이 투표에 참가했고 기권표는 각 선거마다 3표를 기록했다.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