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4-09 오후 4:29:00

새내기 공무원 적응 돕는 ‘후견인제’
교육지원청, 2020년도 공무원 후견인제 결연식 가져

기사입력 2020-01-24 오전 8:41:33

▲ 경산교육지원청은 신규 공무원들의 공직생활 적응을 돕기 위해 22일 지방공무원 멘토-멘티 결연식을 가졌다.



경산교육지원청은 22일 오전 10시부터 2층 소회의실에서 지방공무원 후견인제(멘토-멘티) 결연식을 가졌다.

 

후견인(멘토링) 제도란 업무경력이 풍부한 선배 경력자와 신규자를 11로 연결해 정보를 공유하고 업무수행에서 생기는 고충 등을 상담하며 자신감을 가질 수 있도록 도와주는 제도이다.

 

이날 교육지원청 신규 공무원 8명과 선배 공무원 8명은 행복한 멘토링을 다짐하는 결연증서를 받고 서로 소통하며 정보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 교육지원청은 경상북도교육청 공무원 행동강령 및 청탁금지법 등을 안내하며 공직자로서 품위를 손상시키는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히 유념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영윤 교육장은 멘토와 멘티의 정기적인 만남을 통해 선배공무원은 신규 공무원의 업무역량을 강화하고 새로운 근무환경에 신속히 적응 할 수 있도록 노력을 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