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9-20 오후 1:57:00

‘대구·경북 지역학 연구’ 4개 기관 힘 모은다!
지역 경쟁력 강화 및 혁신 위한 지역학 연구 기반 마련 기대

기사입력 2020-12-02 오후 4:01:42

2일 영남대 대구경북학연구소, 경산학회, ()대구경북학회, 대구경북연구원 대구경북학연구소 등 4개 기관이 지역학 연구 협력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박승희 소장, 성기중 회장, 서길수 영남대 총장, 곽종무 소장, 최철영 회장)

 



영남대학교 대구경북학연구소(소장 박승희)가 전문 연구기관 및 학회 등과 손을 잡고 지역학 연구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영남대 대구경북학연구소를 비롯해 경산학회(회장 성기중), ()대구경북학회(회장 최철영), 대구경북연구원 대구경북학연구소(소장 곽종무) 4개 기관은 2일 오전 영남대 본부본관 3층 대회의실에서 지역학 연구 협력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서 네 기관은 대구?경북 지역학 공동 연구 및 상호 업무 협력과 산··연 협력 체계 구축 등을 위해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최근 학계 및 사회적으로 지역학 연구에 대한 관심이 높다. 이들 전문 연구기관들이 힘을 모으기로 합의함에 따라 지역 경쟁력 강화 및 혁신을 위한 지역학 연구의 기반이 마련될 것으로 기대된다.

 

영남대 대구경북학연구소 박승희 소장(국어국문학과 교수)이번 협약 체결에 따라 대구경북 지역학 연구 체계 정립과 기관 간 협력을 위한 계기가 마련됐다면서 대구경북 지역학 연구 플랫폼 구축, 지역학 아카이브, 지역학 교육 거버넌스, 지역학 기반 산학연 협력 체계 마련 등 다양한 지역학 관련 과제를 수행하기 위한 범지역학 연구 연대 및 협력 체계 구축을 위해 네 기관이 앞장 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20193월 개소한 영남대 대구경북학연구소는 교수, 연구원 등 10여 명의 지역학 전문가가 연구 및 각종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지역 인문학, 도시재생, 역사문화 자원조사 및 연구 활동을 비롯해 대구경북 지역학과 경산학 교양 강좌를 운영하고 있다.










 

 

최상룡(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