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08-26 오전 8:22:00

신비의 섬, 하늘길 열린다 !
울릉공항, 2025년 5월 개항을 목표로 총 6,633억 투입... 사업 발주요청

기사입력 2019-05-02 오후 1:15:31

울릉공항 건설 평면도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1울릉공항 건설사업총사업비가 최종 확보됨에 따라 2025년 개항을 목표로 53일 사업을 발주 요청한다.”고 밝혔다.

 

울릉공항은 50인승 이하 소형항공기가 취항하는 공항으로 총사업비 6,633억 원이 투입되며 1,200m급 활주로와 여객터미널 등이 건설된다.

 

그간, 울릉공항 건설사업은 2013년 예비타당성조사를 완료하고 2015년 기본계획 고시를 거쳐 2016년 설계시공 일괄입찰방식으로 발주되었으나 울릉도의 특수성으로 공사비 증가가 예상됨에 따라 업체들이 입찰을 포기하여 유찰된 바 있다.

 

국토부는 "2017년 기본설계를 진행하면서 지질조사 및 수심측량을 실시하고, 그 결과 사업부지 주위 양질의 암석부족과 해상 매립구간 수심 증가 등으로 사업비의 대폭 증가가 예상됨에 따라 전문가 자문 등을 거쳐 암석 조달방법 변경, 활주로 방향 일부 조정 등 절감방안을 마련하여 기재부에 총사업비 협의를 요청했고 기재부에서 사업계획 적정성 재검토를 시행하여 최종적으로 6,633억 원의 총사업비가 확정되었다."고 추진과정을 설명했다.

 

경북도는 울릉공항이 건설되면 서울에서 울릉도까지 최소 6~7시간 걸리던 소요시간이 1시간으로 단축되는 만큼 동해의 지정학적 중요성에 대한 인식과 육지와의 접근성 개선으로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과 관광활성화가 크게 기대된다고 밝혔다.
















 

최상룡(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