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2-03 오후 6:21:00

울진 금강송 에코리움, 웰니스관광지 선정
티테라피, 명상·요가, 스파 ·찜질방 등 다양한 체험 가능

기사입력 2021-04-29 오전 10:56:12

울진 금강송 에코리움이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공동으로 추진한 ‘2021년 웰니스 관광지에 선정됐다.

 

금강송 에코리움 숙박동 전경

 

 

웰니스는 웰빙(Well-being)+행복(Happiness), 건강(Fitness)의 합성어로, 웰니스관광이란 시설·자원 등을 활용하여 건강과 삶의 질 향상을 추구하는 관광으로 비대면을 선호하는 위드 코로나 시대에 인기가 높다.

 

올해 전국 지자체?지역관광기관이 추천한 후보지 63개소 중 경북(금강송 에코리움) 서울(서울한방진흥센터) 인천(더스파 앳 파라다이스) 충북(좌구산 휴양림), 강원(하이원리조트 HAO 웰니스, 로미지안 가든) 전북(구이안덕 건강힐링체험마을) 7개소가 선정됐다.

 

금강송 에코리움은 울진군 금강송면에 위치해 있으며, 숲을 통한 쉼과 치유를 선사하는 체류형 산림휴양 시설로 체질에 맞는 티테라피, 유르트에서의 명상·요가, 나만의 뱅쇼 만들기, 스파·찜질방 등 다양한 체험이 준비되어 있다.


 

금강송 에코리움 숙박동 내부 모습

 



특히, 숙소는 내부를 금강소나무로 활용?마감처리하여 문을 열고 들어가면 은은한 소나무향을 맡을 수 있고, 방안에 누워서 별을 볼 수 있도록 특수 창문이 설치되어 있어, 코로나19로 비대면·안전·힐링 여행을 선호하는 현재 가장 적합한 장소라 할 수 있다.

 

또한, 인근의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된 금강소나무숲길은 가족?친구와 함께 시원한 계곡물 소리를 들으며, 솔향 가득한 숲속을 걷노라면 자연스레 힐링되는 느낌을 받게 되고, 오백년소나무, 미인송 뿐 아니라 이름 모를 야생화 등도 관광객을 반갑게 맞이한다. 그리고, 지역 주민들이 정성스레 준비한 소박한 산채 점심은 이곳의 별미라고 할 수 있다.

 

웰니스 관광지는 자연/숲치유, 한방, 뷰티(미용)/스파, 힐링/명상 4가지 테마로 나뉘어지며, 한국관광공사로부터 관광시설 컨설팅·국내외 홍보·관광상품화 및 외국인 수용여건 개선사업 등을 지원받게 되고, 선정 후 2년 주기로 재지정 평가를 받게 된다.

 

도내에는 국립산림치유원(2017, 영주, 자연/숲치유), 국립김천치유의숲(2020, 김천, 자연/숲치유), 인문힐링센터 여명(2020, 영덕, 힐링?명상) 3개소가 선정·운영되고 있으며, 내방객들에게 쉼과 여유를 선물하고 있다.
















 

 

최상룡(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