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7-14 오전 10:04:00

이권우·안국중 예비후보, 무소속 단일화 선언
여론조사 통해 입후보자 결정하고 연대해서 선거 치르기로

기사입력 2020-03-17 오후 12:21:26

▲ 미래통합당 안국중(좌).이권우(우) 예비후보가 무소속 단일화를 선언했다.




미래통합당 경선에서 탈락한 이권우·안국중 예비후보가 단일화를 통한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다.

 

두 예비후보는 17일 오전 11시 시청 기자실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미래통합당은 공정공천, 개혁공천을 약속했으나, 그동안 여론조사에서 상위권에 이름을 올린 안국중, 이권우 후보는 당내 경선기회조차 박탈당했고, 그렇지 못한 후보를 경선에 참여시키는 등 시민들의 수긍을 얻지 못하는 반칙공천을 했다.”라며,

 

경산은 이번 국회의원 임기 4년이 매우 중요하다. 우리 두 후보는 단일화 연대해 4.15총선에서 경산 국회의원으로 당선되어 지금까지 쌓아온 국정 경험과 개인 역량을 바탕으로 경산과 나라를 위해 제대로 일할 것.”이라며 지지를 호소했다.

 

두 후보는 총선 후보등록 기간 전까지 여론조사를 통해 단일화 후보를 결정한다는 방침이다. 선출된 후보는 무소속으로 입후보하고 차점자는 선거대책위원장을 맡아 선거를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당선 이후에는 미래통합당에 복귀키로 합의했다.

 

이들은 우리 두 후보는 단일화 연대 원칙을 지켜나갈 것이며, 단일 후보의 당선을 위해 끝까지 힘을 합칠 것이다. 이 과정을 지켜봐 주시고 관심과 응원을 보내 주신다면 당선으로 보답할 것을 약속드린다.”라고 밝혔다.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3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 하늘
    2020-03-26 삭제

    무슨 개 풀 뜯어 먹는 소리를 하고 있나

  • ...
    2020-03-21 삭제

    이번에 경산도 물갈이해야됨. 더불어민주당!!go go

  • @@@
    2020-03-18 삭제

    경산은 이제 더불어가 당선되겠네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