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3-02-01 오전 9:59:00

市, 동절기 ‘복지 위기가구’ 발굴·지원
내년 2월 말까지 현장 중심의 복지서비스 강화

기사입력 2022-11-08 오후 2:21:08

▲ 경산시 동절기 복지안전망 구축 계획도




경산시는 동절기 취약계층의 보호를 강화하기 위해 20232월 말까지 동절기 복지 위기가구 집중 발굴·지원에 나선다.

 

동절기는 계절형 실업, 한파 등 계절적 취약계층의 건강과 안전을 위협하는 요인이 가중되는 시기이다. 이에 시는 취약계층이 소외되지 않게 복지 위기가구 발굴·지원 추진단 구성 및 운영 겨울철 위기가구 집중 발굴 생활 안정 지원 한파 취약계층 보호 위기 상황별 맞춤 나눔 문화 확산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시는 복지정책과, 일자리경제과, 사회복지과, 여성가족과, 건축과, 보건행정과, 건강증진과 및 15개 읍··동 행정복지센터,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명예 사회복지공무원, 복지 이·통장 등 민·관 협력체계를 구축해 지원이 필요한 주민을 발굴한다.

 

특히, 위기가구 관련 정보를 종합한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고위험 가구를 예측하고, 찾아가는 복지상담 등 지역사회 인적 네트워크를 활용해 복지 위기가구를 선제적으로 발굴해 나갈 방침이다.

 

,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어려운 이웃이 있으면 언제 어디서나 상시 신고를 할 수 있도록 읍··동에 복지사각지대 신고센터를 지정·운영하고 지난 8월부터 운영 중인 위기가구 상시 신고 채널인 경산희망톡을 활성화해 나갈 계획이다.

 

중점 발굴대상은 계절형 실업, ·폐업자, 독거노인, 장애인 등 생활·돌봄 위기가구 긴급한 위기 사유로 생계유지가 어려운 가구 동절기 에너지빈곤층 정부 및 민간의 도움이 필요하지만 지원받지 못하고 있는 복지 소외계층이다.

 

조현일 시장은 동절기를 대비해 주변에 도움이 필요한 이웃이 없는지 많은 관심을 기울여주시고, 현장 중심의 위기가구 발굴을 통해 시민중심 행복경산을 꽃피우겠다.”고 말했다.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