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2-29 오후 6:03:00

경산시, 감염병 관리 능력 인정받았다!
경북도 감염병 관리사업 평가에서 최우수기관 선정

기사입력 2019-12-12 오후 2:34:07

▲ 2019 경상북도 감염병 관리사업 성과대회에서 경산시가 최우수기관에 선정돼 도지사표창을 수상했다.



경산시는 12일 경주 The-K호텔에서 열린 ‘2019년 경북도 감염병 관리사업 성과대회에서 최우수기관에 선정돼 경북도지사상을 수상했다.

 

이번 평가에서 경산시는 8개 분야 17개 항목 모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특히, 외국인 유학생 홍역 예방관리사업, 영유아 완전접종률(94%), 결핵환자 복약 확인율(99.6%), 신규 발생 결핵환자 치료 성공률(97%) 등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이날 시상식에 이어 열린 우수사례 발표에서 경산시는 지난 1월 홍역 유행지역으로 선포돼 지역사회 확산을 막기 위해 추진했던 외국인 유학생 홍역 예방관리사업추진사례를 소개하기도 했다.

 

시는 지난 11월에 감염병 대응 실무자교육 평가대회에서 전국 최우수상을, 지난 5일에는 질병관리본부가 주최하는 ‘2019년 신종 감염병 및 생물테러 대비·대응 종합평가대회에서 보건복지부장관상을 수상한데 이어 이번에 경북도 주최 감염병관리사업 평가에서도 최우수상을 수상하면서 감염병관리 우수기관으로 자리매김하게 됐다.

 

시는 올해 성과를 바탕으로 내년에도 감염병 감시, 역학조사, 결핵관리, 예방접종, 방역관리, 홍보활동 등 다양한 감염병관리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안경숙 보건소장은 올해는 경산시의 감염병 관리능력을 유감없이 발휘한 한 해였다.”라면서,앞으로도 감염병으로부터 안전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