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0-19 오전 8:51:00

市, 제2회 추경예산안 시의회 제출
코로나 국민지원금 등 1,193.5억원 편성

기사입력 2021-08-31 오후 2:18:46






경산시는 당초 예산보다 1,1935,000만원이 증액된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을 편성해 27일 경산시의회에 제출했다.

 

2회 추가경정예산안은 일반회계 1,190억원, 공기업 특별회계 35,000만원이 증액된 총 12,5255,000만원이다.

 

일반회계 세입예산은 지방세수입 35억원, 세외수입 10억원, 지방교부세 314억원, 조정교부금 25억원, ·도비보조금 804억원 등 총 1,190억원이 증가했다.

 

세출분야 주요사업으로는 코로나19 상생 국민지원금(612억원) 저소득층 추가 국민지원금(16억원) 코로나19 생활지원비(43억원) 경산사랑상품권 (40억원) 코로나피해 시내농어촌버스 손실보상금(20억원) 희망일자리사업(10억원)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 운영(9억원) 등 코로나19 피해지원 및 민생안정화에 739억원을 편성했다.

 

, 하도지구 재해예방(10억원) 금호강 가동보 보수(15억원) 전기화물차 보급 및 경유차 조기폐차 지원(43억원) 서상길 도시재생(11억원) 등 기반시설 확충 및 주요 현안사업에도 447억원이 편성됐다.

 

이와 관련해 최영조 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경기침체로 모든 시민이 어려움을 겪고 있어 모든 가용재원을 동원해 지역경제의 빠른 회복과 코로나19 방역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회 추경예산안은 오는 93일부터 열리는 제230회 경산시의회 임시회에 상정돼, 910일 최종 확정된다.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