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0-19 오전 8:51:00

市, ‘코로나19 국민지원금’ 준비 ‘착착’
TF팀 구성, 콜센터 운영, 읍면동 현장접수 창구 설치

기사입력 2021-09-01 오후 2:02:42






경산시는 오는 6일부터 시행되는 코로나19 상생 국민지원금지급을 앞두고 국민지원금 TF 구성, 콜센터 운영, 읍면동 현장접수 창구 설치 등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시는 온라인 및 방문 신청 일자에 맞춰 현장접수 보조인력을 채용하고 자체 지급수단 확보, 홍보 리플릿 제작 등 사전준비에 들어갔다. 경산실내체육관 보조경기장 내 설치 예정인 상생 국민지원금 TF96일부터 정상 가동할 예정이다.

 

국민지원금 TF는 김주령 부시장을 단장으로 36개 반으로 구성되며, 지역별 여건을 고려해 지급결정팀을 읍·면 지역반과 동 지역반으로 구분해 운영한다. 특히, 일시에 많은 신청자가 몰려 지급 지연이 발생하는 것을 방지하고자 지급결정팀 예비인력을 이미 확보한 상태다.

 

최영조 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생계가 위협받고 있는 시민들이 많은 만큼, 하루빨리 '상생 국민지원금'을 지급하여 시민들이 조금이라도 덜 힘들고 더 따뜻한 추석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우리 시 모든 행정력을 동원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지원금은 경산시민의 91% 정도인 242,000여명이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온라인 신청은 96일부터 카드사 및 경산시 홈페이지,그리고, 콜센터 등을 통해서 신청 가능하다.

 

오프라인 신청은 913일부터 읍··동 주민센터 방문을 통해 가능하다. 접수기한은 온?오프라인 모두 1029일이며, 신용·체크카드 및 경산사랑카드, 선불카드 형태로 지급되는 지원금은 올해 말까지 사용할 수 있다.

 

** 경산시 콜센터 : 053)804-7600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