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2-04 오후 6:43:00

“토지행정서비스로 숨어 있는 땅 찾으세요!”
경산시, 조상땅 찾기, 안심상속, 내 땅 찾기 서비스 제공

기사입력 2021-10-22 오전 10:46:18






경산시가 조상 땅 찾기’, ‘내 땅 찾기’, ‘안심상속등 서비스를 추진한 결과 최근 8,870명이 신청해 527,407여 필지의 부동산 정보를 상속인 등에게 제공한 것으로 나타났다.

 

조상 땅 찾기는 불의의 사고 등으로 후손들이 조상의 토지 소유현황을 알지 못하는 경우 상속인에게 토지소재지를 알려줌으로써 재산권 행사에 도움을 주고, 불법 부당한 행위자들로부터 재산권을 보호하기 위한 행정서비스다.

 

토지소유자의 상속인이 신청할 수 있으며, 소유자의 제적등본(2008년 이후 사망자는 기본증명서, 가족관계증명서) 등 신청인이 재산 상속인임을 확인할 수 있는 서류와 신분증을 지참하여 방문하면 무료로 즉시 조회할 수 있다.

 

내 땅 찾기는 본인이 소유한 토지와 건물을 한 번에 알아볼 수 있는 서비스다. 본인 소유 토지소재지를 알 수 없어 재산취득 또는 관리에 어려움을 겪고 있을 경우, 국가공간정보포털(http://www.nsdi.go.kr)에 접속하여 확인하거나 경산시청에 방문하여 확인할 수 있는 서비스다.

 

안심상속은 사망신고와 동시에 간편하게 상속재산을 알아볼 수 있는 원스톱 서비스로 토지소유자 주민등록 주소지 시군구 및 행정복지센터에 방문하여 신청하면 조회 결과를 문자 또는 우편으로 받아 볼 수 있다.

 

백인규 토지정보과장은 시민들이 조상의 토지를 되찾아 재산권을 행사하는 데 조상 땅 찾기, 내 땅 찾기, 안심상속, 그리고 한시적으로 시행하는 부동산소유권 이전등기법을 적극적으로 활용하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