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3-02-01 오전 11:26:00

경산시, 공무원 당직제도 개선
동 지역 당진 민원 접수창구 본청으로 통합·일원화

기사입력 2022-10-05 오전 8:35:06

경산시는 변화하는 행정 여건에 발맞춰 10월 한 달 동안 동 지역 재택당직제도를 시범운영한다.

 

이어 오는 11월부터는 당직 민원 창구를 본청 당직실로 전면 통합하는 단계별 읍··동 당직 운영 개선방안을 추진한다.

 

그동안 읍··동의 경우, 정상 근무 시간 이후 각종 비상 상황에 대비해 당직자 1명을 편성해 평일 대기 근무 후 재택당직, 주말·공휴일 일직 근무를 운영해왔다.

 

하지만 당직 접수 민원 대부분이 단순 문의에 불과하고 긴급한 재난·재해 사건 사고 발생 시 대부분 본청에서 대응하는 점 당직 외 각종 주말 비상 근무에 따른 직원 업무 피로도 증가로 인한 행정서비스 저하 문제 당직 대체 휴무에 따른 평일 업무 공백 문제 등 실효성 문제가 꾸준히 제기되어 왔다.

 

이에 따라 시는 본청에서 대응하기 쉬운 동 지역을 시범 대상 지역으로 지정해 10월 재택당직을 시범운영하고, 11월부터는 동 지역 당직 민원접수창구를 본청 당직실로 일원화한다는 계획이다.

 

, ·면 지역은 동 지역 시범운영 결과를 바탕으로 대응 방안을 구체화해 2023년 중 순차적으로 개선방안을 도입할 예정이다.

 

조현일 시장은 현 행정 실정에 맞는 제도 개선을 통해 직원 사기를 진작하고, 시민에게는 더 나은 행정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 “동 지역 당직 운영방식 변경으로 인해 시민 불편이 발생하지 않도록 시정을 한층 더 꼼꼼히 챙겨줄 것.”을 직원들에게 당부했다.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