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2-03 오후 4:39:00

“한시적 긴급복지지원 신청하세요”
10월 31일까지 연장...코로나19로 선정기준 완화

기사입력 2020-07-20 오전 9:42:41

경산시가 오는 1031일까지 긴급복지 지원제도 기준을 한시적으로 완화해 운영한다.

 

코로나19로 인한 국가재난 상태가 지속되면서 생활에 어려움을 겪는 위기가정이 증가하고 있기 때문이다.

 

긴급복지 지원제도는 실직, ·폐업, 질병, 공과금 체납 등 갑작스러운 위기상황에 처한 위기가정에 생계비와 의료비 등을 지원하는 제도다.

 


 

 

대상은 기준 중위소득의 75이하(4인 가구 기준 356만원), 재산 16,000만원, 금융재산 500만원 이하의 저소득 가구다.

 

특히, 코로나19에 따른 생계 곤란한 가구, 복지사각지대 가구 등이 긴급복지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대상자를 확대했다. , 동일한 위기사유인 경우에도 2년 이내 재지원이 가능하다.

 

다만, 기초생활보장법, 의료급여법 등에 의한 지원을 받는 경우는 제외되고 실업급여수당, 지역고용대응 특별지원사업과 중복지원은 받을 수 없다.

 

신청은 읍··동 행정복지센터나 경산시청 맞춤형복지팀으로 하면 된다. 신청서류는 가구별 위기사유가 달라 담당자 상담 후 안내 받으면 된다.

 

시 관계자는 긴급복지 지원제도를 알지 못해 도움을 받지 못하는 가구가 없도록 대시민 홍보활동에 나설 계획이다. 코로나19로 인해 갑작스런 위기상황에 처한 가구를 적극 발굴해 복지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경산시의 긴급복지 지원제도 사업예산은 총 801,800만원(국비 641,500, 도비 48,100, 시비 112,200)으로 712일 현재 총 2,11012억원(15.2%)을 지원한 것으로 나타난다.

 

시는 코로나19 대응 긴급복지지원단을 구성·운영, 대시민 홍보활동과 함께 이·통장,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등 인적 안전망을 통해 위기가구를 발굴해 연말까지 예산 전액을 집행한다는 계획이다.

 

문의  :  보건복지부 콜센터(국번없이 129)

               경산시 복지정책과(053-810-5379)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