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0-26 오후 5:16:00

市, 주민주도 마을복지계획 기초교육 실시
압량읍, 자인면 주민 대상 시범사업 시발점

기사입력 2020-10-15 오후 2:25:59





경산시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공위원장 최영조, 민간위원장 김상영)14일부터 16일까지 압량읍, 자인면 마을복지계획 수립 추진위원단 30여명을 대상으로 주민주도 마을복지계획 수립을 위한 기초교육을 실시한다.

 

경산농업인회관에서 총 3회에 걸쳐 진행되는 이번 교육은 홍재봉 박사, 정연모 박사, 전성남 관장 등 관련 전문가를 초빙해 지역공동체의 이해, 지역자원의 이해, 마을복지계획 수립 사례를 교육한다.

 

이번 기초교육은 행정안전부·보건복지부의 ‘2020년 주민자치형 공공서비스 구축사업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매뉴얼에 따라 마을복지계획을 수립·실행하기 위한 시발점이다. 경산시 15개 읍··동 중 2개 읍·면지역인 압량읍과 자인면을 시범지역으로 우선 선정해 추진 후 향후 단계별로 교육대상을 확대할 계획이다.

 

마을복지계획의 핵심은 지역문제를 주민 스스로 파악하고 이를 해결하기 위한 계획을 수립하고 참여하는 주민주도의 우리마을 복지실천 계획이다.

 

시범지역인 압량읍과 자인면은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을 중심으로 마을복지계획수립 추진위원단을 구성 운영하고 기초교육, 마을자원조사, 지역주민 욕구조사, 의제발굴, 주민간담회, 비전공유, 주민선포식을 통해 주민주도 마을복지계획을 수립·실행하게 된다.

 

정원채 복지정책과장은 이번 교육을 시작으로 주민이 중심이 되어 지역 내 마을공동체의 복합적인 문제를 찾고 해결 가능한 주민맞춤형 마을복지계획을 수립·실행함으로써 마을 단위의 복지안전망을 구축해 시민 모두가 행복한 복지경산이 건설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진홍 기자(ksinews@hanmail.net)

댓글

스팸방지코드
 [새로고침]
※ 상자 안에 있는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0/200
<a href="/black.html">배너클릭체크 노프레임</a>